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인천시, 4분의 기적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 시민안전 도모한다

기사승인 2019.05.13  09:46:45

공유
공유
default_news_ad1

- 시-인하대병원-인천성모병원-국제성모병원과 업무협약 체결

   
▲ 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2019년 심폐소생술등 응급처치 교육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정연용 인천시 보건복지국장이 인하대병원, 인천성모병원,국제성모병원과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시(시장 박남춘)513일 인천시청에서 시, 인하대병원·인천성모병원·국제성모병원과 ‘2019년 심폐소생술등 응급처치 교육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급성심정지의 경우 비공공장소(가정 등)에서 발생하는 경우가 매년 65%대를 유지하고 있다. 4분의 골든타임을 사수하기 위해 최초 목격자의 역할이 가장 중요한 만큼 내 가족과 이웃의 생명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교육과 자동심장충격기 위치 및 사용법 홍보는 매우 중요하다.

시는 그동안 매년 응급상황 발생 시 대처요령 및 심폐소생술(CPR), 자동심장충격기(AED)사용법에 대해 지속적인 교육과 홍보를 해왔다.

특히 올해는 인천시를 3개 권역으로 나누고, 각 권역을 인하대병원·인천성모병원·국제성모병원 응급의료센터에서 맡아 더욱 전문적이고 질 높은 응급처치 교육이 가능해졌다.

   
 

또한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에 의거한 교육의무대상자와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자 교육 강화와 교육을 희망하는 일반인에게도 신청을 받아 찾아가는 교육을 실시하고 일반인 심폐소생술 시행률 향상과 인식개선을 위한 적극적인 홍보도 병행할 계획이다.

김혜경 보건정책과장은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교육 및 홍보는 시민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만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차미경 기자 handicapi@korea.com

<저작권자 © 미디어생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